자유한국당, 양승동 KBS 사장 업무보고 불출석 통보에 발끈
노웅래 위원장 "국회 차원 참석 요청"
입력 : 2019-07-15 10:21:27 수정 : 2019-07-15 10:21:27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자유한국당이 15일 국회에서 열린 과기정통부 업무보고에 앞서 양승동 KBS 사장의 불출석에 대해 반발했다. 
 
양 사장은 이날 오후로 예정된 방송통신위원회 업무보고에 출석할 것으로 예정됐지만 지난 14일 휴대폰 문자메시지를 통해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에 불출석을 통보했다. 
 
자유한국당 김성태 의원(간사)은 의사진행 발언을 통해 "과방위는 여야 합의를 양 사장을 출석 시켜 시사기획 창과 기자 보복성 징계 등에 대해 질의할 예정이었지만 양 사장은 하루 전날 문자로 불출석을 일방적으로 전달했다"며 "이는 국회 권위를 훼손한 것으로 양 사장이 오후에 출석할 수 있도록 노웅래 과방위원장이 강력한 조치를 취해줄 것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 윤상직·최연혜 의원도 김 의원과 의견을 같이 하며 양 사장의 출석을 요구했다. 
 
이에 노 위원장은 "양 사장은 KBS 프로그램 재방송 불방과 사장이 제작·취재에 개입할 수 없으므로 할 이야기가 없어 출석할 수 없다고 했지만 그래도 국회에 나와서 말을 해야할 것"이라며 "양 사장이 오후 업무보고에 참석하도록 국회 차원에서 요청할 것"이라고 말했다. 
 
15일 국회 과방위 회의실에서 과기정통부 업무보고가 진행됐다. 사진/박현준 기자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