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필리핀 최초의 초임계압 석탄화력발전소 준공
입력 : 2019-10-18 16:31:44 수정 : 2019-10-18 16:31:44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대림산업은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산 부에나벤튜라 초임계압 석탄화력발전소(이하 산 부에나벤튜라 발전소)’의 준공 행사를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자리에는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과 한동만 주필리핀 대사, 마닐라 전력회사 경영진과 유재호 대림산업 플랜트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산 부에나벤튜라 발전소는 필리핀 최초의 초임계압 발전소로 500MW급 규모다. 총 사업비는 약 6억8000만달러(약 8000억원) 규모다.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동남쪽으로 약 93km 떨어진 마우반 지역에 위치한다. 
 
지난 2015년 12월 착공한 이 발전소는 대림산업이 설계와 구매, 시공, 시운전까지 책임지는 일괄 도급방식으로 수행했다.
 
임계압이란 물을 증발 없이 증기로 바로 변환시키는 데 필요한 압력을 말한다. 초임계압 방식은 발전소 보일러에서 발생하는 증기의 압력과 온도를 임계압보다 높인 것이다. 초임계압은 발전소 효율을 높이고 연료소비와 이산화탄소 발생을 줄일 수 있다. 
 
마닐라에서 열린 ‘산 부에나벤튜라 발전소’ 준공 축하행사에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림산업
 
‘산 부에나벤튜라 초임계압’ 석탄화력발전소 전경. 사진/대림산업
 
‘산 부에나벤튜라 초임계압’ 석탄화력발전소 전경. 사진/대림산업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