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현회 LGU+ 부회장 "디지털 전환으로 고객 경험 혁신"
입력 : 2020-01-19 09:00:00 수정 : 2020-01-19 09:00:00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디지털 전환이 결국 고객 경험을 혁신하는 것이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지난 17일 마곡사옥 지하 프론티어홀에서 LG헬로비전 임원 포함 전사 담당, 임원 약 19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새해 첫 임원워크숍을 진행하고, 디지털 전환을 통한 고객 경험 혁신을 이루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17일 마곡사옥 지하 프론티어홀에서 진행된 LG유플러스 새해 첫 임원워크숍에서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왼쪽에서 7번째), 송구영 LG헬로비전 대표(왼쪽에서 6번째) 등 LG유플러스와 LG헬로비전 담당 및 임원 190여명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하 부회장은 "2020년을 고객 경험 혁신 원년으로 삼고 각 사업영역에서 개선할 수 있는 부분은 무엇인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방안을 진지하게 고민해 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시간이 들더라도 처음에 방향을 잘 잡는 것"이라며 "추진 과제의 목표수준을 명확하게 규정하고 전 임직원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실체를 바르게 이해해 이를 바탕으로 일하는 방식을 철저히 바꿔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올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고객 경험 혁신으로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는 LG유플러스가 될 수 있도록 힘을 모으자"고 말했다. 
 
하 부회장은 인수합병(M&A)을 통해 한 가족이 된 LG헬로비전에 대해서도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는 "이번 워크숍은 새롭게 LG 가족이 된 LG헬로비전 임원들도 함께 해 더욱 뜻 깊다"라며 "올해는 통신과 미디어 플랫폼 혁신을 통한 선도가 중요한데, 일등DNA를 가진 LG헬로비전 구성원들이 이러한 경쟁에서 주인공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언급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