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빅데이터 기반 맛집 추천 'T맵 미식로드' 출시
입력 : 2020-07-05 09:00:00 수정 : 2020-07-05 09:00:00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SK텔레콤은 내비게이션 서비스 T맵의 빅데이터를 분석해 고객에게 맛집을 추천하는 'T맵 미식로드'를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통신사 상관없이 T맵 미식로드 전용 사이트에 접속해 이용할 수 있다.
 
T맵 미식로드는 5년간 쌓은 18억개의 T맵 데이터를 분석해 맛집을 추천한다. 연간 1800만명이 사용하는 T맵에는 방대한 양의 음식점 방문 데이터가 쌓였다. T맵 미식로드는 리뷰나 별점이 아닌 실제 방문 데이터를 분석해 고객에게 맛집을 추천한다.
 
지역, 성별, 나이, 동행자 등을 고려한 개인 맞춤형 맛집도 알려준다. 동행자로 아이를 설정하면 어린이집, 키즈카페, 초등학교 등 아이 관련 장소 검색 이력이 많은 T맵 이용자가 자주 방문한 맛집 데이터를 추천하는 방식이다.
 
T맵 미식로드는 △5년 동안 사랑받은 맛집 △인증샷 찍기 좋은 카페 △최근 뜨는 맛집 등 주제별 맛집 정보도 제공한다. T맵 미식로드의 음식점 상세 정보를 통해 시간대별 방문자 수도 확인할 수 있다.
 
이종호 SKT 모빌리티 사업단장은 "국내 최대 모빌리티 플랫폼 T맵의 방대한 빅데이터를 분석·활용해 더욱 가치 있는 서비스와 고객경험을 제공할 기회를 지속해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SK텔레콤은 T맵 데이터 기반의 맛집 추천 서비스 'T맵 미식로드'를 출시했다. 사진/SK텔레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