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소상공인 특화' 신용평가 서비스 출시
가맹점 매출, 상권 정보 등 신용평가 반영…"개인사업자 금융 접근성 확대"
입력 : 2020-08-06 15:40:26 수정 : 2020-08-06 15:40:26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KB국민카드는 개인사업자 특화 신용평가 서비스 ‘크레딧 트리(Credit Tree)’를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KB국민카드가 개인사업자 특화 신용평가 서비스 `크레딧 트리` 선보였다. 사진/KB국민카드
 
'크레딧 트리'는 개인사업자 맞춤형 신용평가 서비스다. 신용정보가 부족해 제도권 금융 접근성이 낮은 소상공인 등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크레딧 트리는 기존 개인사업자 신용평가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기업 신용정보 △신용카드 결제정보 기반의 매출 실적 △상권 경쟁력 △사업성 정보 △부동산·비금융 대안 정보 등 데이터를 신용 평가에 활용한다. 또 제휴 금융기관의 개인·소호(SOHO) 신용 정보와 같은 외부 데이터도 반영해 평가하는 게 특징이다.
 
KB국민카드는 이번 서비스 출시로 개인사업자의 제도권 금융 접근성이 확대될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소상공인이 합리적인 수준으로 자금을 조달할 기회가 늘어날 것이란 관측이다. 
 
실제 기존 신용평가사(CB) 등급 기준상 7등급 이하 개인사업자를 이 서비스로 평가한 결과 절반 이상이 중위 등급(4~6등급)으로 등급이 상향됐다. 약 8%는 상위 등급(1~3등급)으로 재평가됐다. 
 
KB국민카드는 이번 서비스 출시를 계기로 △개인사업자 매출 변동 예측 서비스 △빅데이터 기반 전국 상권 분석 서비스 △개별 사업장 사업경쟁력 평가 서비스 △금융회사의 여신 심사를 위한 종합 신용관리보고서 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를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개인사업자 특화 신용평가 서비스는 기존에 제도권 금융 회사 이용이 원활하지 않았던 많은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에게 폭 넓은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향후에도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를 계속해서 시장에 선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크레딧 트리는 지난해 11월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됐다. KB국민카드는 이후 기업신용평가 전문 기업 ‘한국기업데이터(KED)’와 업무 협약을 맺고 관련 서비스를 출시를 위한 협업을 진행한 바 있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