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록·이세영·안보현·남규리, ‘카이로스’ 캐스팅 확정
입력 : 2020-05-07 14:17:19 수정 : 2020-05-07 14:17:19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배우 신성록, 이세영, 안보현, 남규리가 MBC 새 미니시리즈카이로스의 출연을 확정 지었다.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MBC 새 드라마카이로스는 어린 딸이 유괴 당해 절망에 빠진 한 달 뒤의 남자 서진과 실종된 엄마를 찾아야 하는 한 달 전의 여자 애리가 사랑하는 사람을 구하기 위해 '시간을 가로질러' 고군분투하는 타임 크로싱 판타지 스릴러 드라마다.
 
'카이로스'는 각기 분리된 현재와 과거의 인물이 소통하면서 이미 일어난 비극들을 되돌리기 위해 노력하는 두 남녀의 고군분투기를 그린다. '시간'이라는 소재가 줄 수 있는 예측불허의 위기와 갈등, 반전으로 한시도 긴장을 늦출 수 없는 스릴과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여기에 신성록, 이세영, 안보현, 남규리가 '카이로스'의 주인공으로 낙점돼 이목이 쏠린다.
 
먼저 신성록은 오로지 성공만을 바라며 노력한 결과로 최연소 이사가 된 김서진 역으로 새로운 변화를 예고한다. 모든 것이 완벽, 승승장구하던 서진은 어느 날 갑작스럽게 모든 것을 잃게 되는 비극을 겪는다. 자신의 불행을 다시 되돌리기 위해 과거에 살고 있는 한애리와 소통하게 되면서 예측 불가 스토리를 선사할 전망이다. 매 작품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고 있는 신성록이 극과 극의 상황을 오가는 김서진을 어떤 모습으로 그려낼지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그와 함께 호흡을 맞출 이세영은 하루하루 치열하고 고단한 삶을 살아가는 한애리 역을 맡아 열연한다. 엄마의 수술비를 모으기 위해 공부와 함께 알바까지 병행하며 일찍부터 생활 전선에 뛰어든다. 안 그래도 퍽퍽한 삶에 사랑하는 엄마의 실종까지 더해져 절망에 빠져있던 중, 미래에 살고 있다는 김서진과 연락을 시작하며 새로운 이야기를 펼쳐나간다. 그간 다수의 작품을 통해 세련된 외모와 세밀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던 이세영의 또 다른 연기 변신에 귀추가 주목된다.
 
강렬한 눈빛이 돋보이는 안보현은 김서진과 같은 건설회사에 근무 중인 과장으로, 머리 좋고 수완 좋은 서도균 역으로 분한다. 승승장구하던 서진의 프로젝트에 생긴 균열을 가장 먼저 알아차리게 되며 예측불가 스토리에 불을 지핀다고. 전작에서 강렬한 눈빛과 압도적 카리스마를 보여준 안보현이 이번 작품을 통해 다시 한번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낼 예정이다.
 
또한 남규리는 극 중 바이올리니스트이자, 완벽한 가정을 갖고 있는 김서진의 아내 강현채로 분한다. 행복할 것만 같았던 결혼생활에 생각지 못한 상황을 맞닥뜨리게 되며 팽팽한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라고. 그동안 사랑스러움과 섬세한 감정 연기로 사랑받았던 그녀가 이번엔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더욱 기대가 된다.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유발하는 탄탄한 스토리 라인은 물론, 신성록, 이세영, 안보현, 남규리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이 빚어낼 폭발적인 연기 시너지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는 MBC 새 미니시리즈카이로스는 올 하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신성록 이세영 안보현 남규리 ‘카이로스’ 캐스팅 확정. 사진/HB엔터테인먼트, 프레인 글로벌, FN엔터테인먼트, 콘텐츠 난다긴다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