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랜드, 미혼모 지원센터에 가전 청소 서비스 지원
입력 : 2020-10-21 08:54:19 수정 : 2020-10-21 08:54:19
[뉴스토마토 최용민 기자] 전자랜드는 오는 23일까지 서대문 구세군 두리홈 미혼모 지원센터에 가전 청소 서비스 ‘전자랜드 클린킹’을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전자랜드는 지난 20일부터 시작된 이번 지원을 통해 총 59대의 센터 내 가전제품을 대상으로 클린킹 서비스를 진행하며, 지원 규모는 약 570만원 수준이다.
 
전자랜드는 코로나19로 인해 경제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혼모들을 돕기 위해 이번 지원을 결정했다. 전자랜드 클린킹은 에어컨, 세탁기, 냉장고, 공기청정기 등 고객들의 건강과 직결된 대표 가전들의 세척과 살균을 제공하는 홈케어 서비스로, 이번 지원에서도 첨단장비와 친환경약품 등을 활용해 전자랜드 직원들이 직접 서비스를 진행한다.
 
또한 전자랜드는 이번 서대문 구세군 두리홈 지원을 시작으로 미혼모 센터 지원을 매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전자랜드는 지난 3월 대구 지역 의료진에게 비타민 6천 박스를 지원하는 등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들을 위한 사회적 지원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강동균 전자랜드 물류사업그룹 부장은 “미혼부모들이 당당하게 아이를 키울 수 있는 사회적 환경을 만드는데 일조하고자 이번 지원을 결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는 국민들을 위해 전자랜드가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용민 기자 yongmin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용민

하루하루 버티는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