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호현 전 주미 대사관 경제공사, IMF 이사 선출
입력 : 2018-05-01 15:30:56 수정 : 2018-05-01 15:30:59
장호현 국제통화기금(IMF) 신임 이사. 사진/기획재정부
[뉴스토마토 이해곤 기자] 장호현 전 주미 대사관 경제공사가 국제통화기금(IMF) 신임 이사로 선출됐다.
 
1일 기획재정부는 IMF 이사실에서 한국, 호주, 뉴질랜드, 우즈벡, 몽고 등 16개국이 투표를 통해 최희남 이사(3월, 한국투자공사 사장 선임)의 후임으로 장호현 전 주미 대사관 경제공사를 신임 이사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한국은 2년 임기로 2016년 11월부터 IMF 이사국을 수임, 이사실 내 회원국을 대표해 이사회에 참여해 오고 있다. 이번에 선출된 이사는 잔여 임기인 올해 10월까지 이사직을 수행하게 된다.
 
장호현 이사는 G20 정상회의 준비위원회 정책기획관, 기획재정부 국제금융심의관ㆍ대외경제국장, 주미 대사관 경제공사 등을 역임해 국제금융분야에서오랜 경험과 넓은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세종=이해곤 기자 pinvol197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해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