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암호화폐 입출금 서비스 일시 중단
580억 규모 자금 미확인 지갑 전송
입력 : 2019-11-27 18:17:49 수정 : 2019-11-27 18:17:49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두나무가 운영하는 암호화폐(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가 27일 오후 암호화폐 입출금 서비스를 일지 중단했다. 580억원 규모의 자금이 알 수 없는 지갑으로 전송된데 따른 조치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6분 업비트 이더리움 핫월렛에서 이더 34만2000개(약 580억원)가 알 수 없는 지갑으로 전송됐다. 미확인 주소는 '0xa09871AEadF4994Ca12f5c0b6056BBd1d343c029'다.
 
업비트는 이 같은 사실을 확인한 직후 입출금 서비스를 일시 중단하고 서버를 긴급 점검하는 등 회원 자산을 보존하기 위한 조치를 취했다. 
 
업비트에 따르면 먼저 알 수 없는 지갑으로 전송된 34만2000개의 이더리움은 업비트 자산으로 충당될 예정이다. 현재 관련 작업이 진행 중이다. 입출금이 재개되기까지는 최소 2주가량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업비트 측은 "대량 거래 중 이더리움만 이상 거래이며, 나머지 대량 거래는 업비트가 핫월렛에 있는 모든 암호화폐를 콜드월렛으로 옮긴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진=두나무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중소벤처기업부, 중기 가전 등을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