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커넥, BroadbandTV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입력 : 2020-02-20 09:05:24 수정 : 2020-02-20 09:05:24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인플루언서 마케팅 자동화 플랫폼 '유커넥'을 운영하는 '그럼에도'가 콘텐츠 제작자를 위한 플랫폼 'BraodbandTV(BBTV)'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유커넥은 미주, 유럽, 중앙아시아 등 전 세계 29개국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보유한 BBTV와 협업해 판로 개척을 희망하는 국내 기업을 위한 지원 사업 모델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김대익 그럼에도 대표는 "최근 인플루언서와 협업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려는 기업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어 BBTV와의 협업을 고려하게 됐다"며 "인플루언서 영향력을 활용한 마케팅 캠페인부터 다양한 접점에서 상호 협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BBTV 콘텐츠 파트너십 담당 부사장(VP) 알리 아답(Ali Adab)은 "BBTV는 크리에이터에게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과 AVOD, SVOD, 모바일 앱, 이커머스, 서비스형 플랫폼(SaaS)을 통한 수익창출을 포함한 선도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해왔다"며 "유커넥과의 파트너십으로 한국 BBTV 크리에이터와 29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전 세계 BBTV 크리에이터에게 새로운 기회를 제공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커넥은 1850여명의 유튜브 크리에이터 네트워크를 보유한 유튜브 마케팅 전문 플랫폼이다. 인플루언서 연계 마케팅, 홍보 콘텐츠 제작 등 유튜브 마케팅 관련 전반을 다룬다. BBTV는 파트너십을 체결한 크리에이터들에게 콘텐츠 제작, 유통, 관리, 수익화 사업 등을 영위하는 미디어-테크 기업으로 구글의 뒤를 이어 세계 2위 규모의 동영상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  
사진=유커넥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중소벤처기업부, 중기 가전 등을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