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하는 방식 디지털화"…LG화학, MS '팀즈' 도입
입력 : 2020-04-01 09:28:03 수정 : 2020-04-01 09:28:03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LG화학이 일하는 방식을 대대적으로 디지털화해 효율성을 높인다.
 
LG화학은 마이크로소프트 메신저 기반 협업 솔루션 '팀즈'를 도입한다고 1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한국, 중국, 미국, 폴란드 등 전 세계 사업장 사무기술직 임직원 1만8500명이 활용할 예정이다.
 
팀즈 도입으로 디지털 업무 공간이 마련되면  비대면(Untact), 무중단(Unstoppable), 무제한(Unlimited) 3U 업무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비대면의 경우 실시간 채팅, 원격회의, 문서 공동 작업 같은 기능을 활용해 구축한다. 업무 상황을 상시 공유해 불필요한 보고를 줄이고, 회의 참석을 위한 이동 시간도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 시스템 도입으로 LG화학 임직원은 PC, 노트북, 모바일 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업무를 할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끊김 없는 '무중단' 업무 환경이 구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채팅부터 회의 내용, 공동 문서 작업을 팀즈 시스템 한 곳에서만 생성하고 보관하기 때문에 모든 구성원이 간편하게 업무 정보에 접근할 수 있게 됐다. LG화학 관계자는 "누구나 검색 한번으로 업무 히스토리와 맥락을 파악할 수 있어 생산성이 향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밖에 LG화학은 단순 반복 업무에 낭비하는 시간을 줄여주는 개인비서 '챗봇', 다국어 번역 시스템 등을 도입해 일하는 방식의 변화를 꾀하고 있다.
 
신학철 LG화학 부회장은 "2차전지 사업처럼 전 세계에서 급속히 성장하고 있는 시장에 민첩하게 대응하기 위해서는 일하는 방식도 획기적으로 혁신해야 한다"며 "일하는 방식과 관련된 제도는 물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의 일환인 업무 시스템까지 혁신해 글로벌 인재들이 선망하는 수준의 '스마트 워크' 문화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LG화학이 MS '팀즈'를 도입해 일하는 방식을 디지털화 한다. 사진/LG화학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정유화학·항공업계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