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P, 세계관세기구에 클라우드 서비스 공급
입력 : 2019-09-02 12:28:36 수정 : 2019-09-02 12:28:36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NBP)은 정보기술(IT)솔루션 전문기업 위버시스템즈와 협력해 세계관세기구(World Customs Organization)에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세계관세기구는 벨기에 브뤼셀에 본부를 둔 국제기구로, 전세계 174개 회원국이 참여하고 있다. 관세에 관한 국제 협약개발, 상품분류, 관세평가, 관세 세입징수 등을 수행한다. 
 
NBP는 세계관세기구의 '세계관세기구 공동 연구 프로젝트'에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활용한 빅데이터를 분석하는 연구를 진행한다. 회사는 국내 클라우드 사업자가 국제기구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는 첫 사례라고 설명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글로벌 리전(지역 데이터센터)은 독일, 미국, 싱가포르, 홍콩, 일본 등 전세계 거점에 있다. 이 리전들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전용선으로 연결돼 초저지연 반응 시간을 제공한다. 
 
임태건 NBP 상무는 "해외 대형 클라우드 사업자와 경쟁하며 아프리카, 프랑스, 벨기에에서 테스트를 진행했고,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독일 리전의 빠른 속도와 기술 지원 등 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며 "이번 공급을 시작으로 많은 글로벌 고객사를 유치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NBP)은 세계관세기구(World Customs Organization)에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NBP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