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병세 급격히 악화…중환자실 입원
입력 : 2020-01-19 15:45:21 수정 : 2020-01-19 17:28:07
[뉴스토마토 김은별 기자]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병세가 위독해 서울 아산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했다.
  
19일 롯데그룹 관계자는 "신 명예회장의 병세가 지난 밤 급격히 악화돼 만일에 대비해 그룹 주요 임원진들이 병원에 모여있는 상황"이라며 "현재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일본 출장 중이던 신동빈 롯데 회장 역시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 명예회장은 지난해 11월에도 탈수 증세를 보여 입원했다 지난달 10일 퇴원했으며 지난달 18일에는 영양 공급 관련 치료 목적으로 서울 아산병원에 입원한 바 있다.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 사진/롯데지주
김은별 기자 silversta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은별

한발 앞서 트렌드를 보고 한층 깊게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