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경기남부지부 23일 업무 개시
화성시 봉담읍 소재 지식산업센터서 중소기업 지원
입력 : 2020-01-20 10:27:20 수정 : 2020-01-20 10:27:20
[뉴스토마토 박준형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기남부지부는 오는 23일부터 화성시 봉담읍에 소재한 지식산업센터(원희캐슬봉담 빌딩)에서 중소기업 지원업무를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경기남부지부가 관할하는 화성, 평택, 오산시는 지난해까지 경기도 수원에 소재한 경기지역본부에서 관할하고 있었으나, 해당 지역 소재 중소벤처기업의 지리적·시간적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달 공식적으로 경기남부지부의 개소를 확정했다.
 
경기남부지부가 관할하는 화성, 평택, 오산시는 경기도 전체의 17%를 차지하는 3만8700여개사가 위치하고 있다. 지난해 화성, 평택, 오산시 중소기업에 지원된 정책자금은 총 1476억원으로 경기지역본부 총 예산의 52.7%를 차지한다.
 
초대 지부장으로는 임동환 홍보실장이 내정됐다. 임동환 내정자는 1992년 중진공에 입사해 글로벌사업처 수출사업팀장, 경기지역본부 수출협력팀장, 전북서부지부장 등 주요 부서와 보직을 두루 역임한 중소기업전문가로 발령일인인 2월1일부터 본격적인 중소기업 지원 행보에 돌입할 예정이다.
 
임동환 내정자는 “화성, 평택, 오산시는 한국 경제의 차세대 먹거리인 소재·부품·장비(소부장)관련 중소기업의 메카로 알고 있다”며 “관내 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준형 기자 dodwo9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준형

안녕하세요. 박준형입니다. 중소기업에 대한 생생한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