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JC그룹, 판타지오 지분 30% 매각
중국 JC그룹 지분 매각, 판타지오 “경영은 별개”
입력 : 2020-03-10 17:13:13 수정 : 2020-03-10 17:13:13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연예 기획사 판타지오가 중국 JC그룹에 팔린 지 4년 만에 다시 매각된다.
 
중국 부동산 개발기업 JC그룹이 대주주로 있는 판타지오는 9일 JC그룹이 소유했던 지분 약 30%를 매각해 대주주가 변경된다고 밝혔다. 
 
판타지오는 “JC그룹과 별도로 전문적인 경영인에 의한 경영과 JC그룹 지원 없이 자체 자본으로 운영돼 왔다. 따라서 회사의 대주주 변경 관련 이슈와 상관없이 당사는 안정적으로 경영되고 있으며 자본적으로도 어려움없이 운영되고 있다”고 밝혔다. 
 
JC그룹 한국지사 골드파이낸스코리아는 2016년 10월 판타지오 지분 약 30%를 인수하며 최대 주주가 됐다. 이후 창업자 나병준 대표를 해임 시키고 중국 측 대표이사 단독 체제를 선언했다. 
 
지난해 창업주이자 회장인 웨이제 회장이 불법 자금 조달과 사기 스캔들로 중국 공안에 체포되면서 JC그룹의 존립이 위태로운 상황으로 치달았다.  
판타지오. 사진/판타지오 홈페이지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