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오후에 전국에 비…밤에 그치고 추워져
입력 : 2017-11-10 09:25:28 수정 : 2017-11-10 09:25:28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오늘은 서울 등 중부 지역부터 비가 오기 시작해 남부로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온은 오후까지 평년과 비슷하거나 더 높다가 밤에 추워질 것으로 예상된다.
 
10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은 동해상에 있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다.
 
전국이 차차 흐려져 오후에 서울, 경기도에서 비가 내리기 시작해 그 밖의 중부 지방과 남부 지방(전남 남해안, 경상 해안 제외), 제주도에도 비 오다가 밤에 그치겠다.
 
서울·경기도와 강원 영서는 오전에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으며, 강원 높은 산지에는 밤에 비 혹은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오후부터 밤까지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서 5~20mm ▲서울, 경기도, 충남, 서해5도 5~10mm ▲충북, 전라도(남해안 제외), 경상 내륙, 제주도, 울릉도·독도(11일까지) 5mm 안팎이 되겠다.
 
오전 5시 현재 서울 기온 8.1도, 대구 4.6도인 가운데 낮 최고 기온은 전국이 13~22도에 분포해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기온분포를 보이겠지만, 밤부터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이 내려가겠다.
 
어제 고비 사막과 중국 북부에서 황사가 발원했고, 오늘은 중국 북동 지역에서도 발원이 예상되고 있다. 황사는 북서 기류를 따라 남동해 오늘 오후부터 내일 오후 사이에 서해안을 중심으로 약하게 나타나는 곳이 있으며 그 밖의 지역에도 미세먼지 농도가 평소보다 높게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오후부터 서해안과 동해안, 강원 산지에는 강풍특보가, 대부분 해상의 경우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오늘의 기상도. 자료/기상청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태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