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판지 상자업계, '생존권 사수 결의 대회' 개최
입력 : 2017-11-10 15:35:46 수정 : 2017-11-10 15:35:46
[뉴스토마토 임효정 기자] 한국박스산업협동조합은 10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제1대회의실에서 ‘박스업계 생존권 사수 결의 대회 및 대토론회’를 개최했다.
 
이 날 행사에는 전국의 골판지상자 제조 중소기업 대표 100여명이 참석했으며, 생존권 사수 투쟁 경과보고 및 총평과 결의문 채택, 결의 구호 제창, 토론회 등이 이어졌다.
 
원지→원단→상자로 이어지는 골판지의 산업구조에서 4대 제지회사들은 수직계열화를 통해 이 세 산업단계 모두 과점시장을 형성하며 전체 골판지 시장을 장악하고 있다. 특히, 골판지 상자 시장에서는 영세 중소기업들이 이들의 계열사와 경쟁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어 구조적인 문제점도 안고 있는 것이다.
 
골판지 상자업계는 지난 8월부터 생존권 사수 투쟁에 돌입했다. 제지사들이 지난 1년 사이에 골판지 원지 가격을 세 번에 걸쳐 70%가량이나 인상했으나, 골판지 상자 가격은 올리지 않아 대부분의 중소기업이 아사 직전에 처했기 때문이다. 상자업계는 제지 대기업에 대해 상생의지 천명과 지난 8월 인상한 원지 가격 환원, 골판지 상자 가격 제값 받기 운동 등에 앞장설 것을 줄기차게 요구해왔다.
 
이 날은 박스산업인 스스로도 경영 합리화를 도모하고, 합심 협력하여 이 절체절명의 위기를 극복하자고 결의했다. 토론회에서는 '박스산업인의 정신', '세계 골판지 시장 변화와 우리의 자세', '골판지 상자업종, 생계형 적합업종 법제화 필수' 등의 주제 발표와 질의 응답 등이 이어졌다.
 
한국박스산업협동조합은 10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제1대회의실에서 ‘박스업계 생존권 사수 결의 대회 및 대토론회’를 개최했다. 사진=한국박스산업협동조합
 
임효정 기자 emyo@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임효정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