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 290억에 망갈리아조선소 매각
네덜란드 조선업체 다멘그룹에 매각
입력 : 2017-11-10 18:51:35 수정 : 2017-11-10 18:51:35
[뉴스토마토 신상윤 기자] 대우조선해양은 10일 루마니아에 있는 자회사 대우·망갈리아중공업(이하 망갈리아조선소)을 매각했다고 밝혔다. 대우조선해양은 이날 네덜란드 조선업체 다멘그룹과 망갈리아조선소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 매각금액은 290억원 상당이다. 오는 29일까지 매각 거래를 완료할 예정이다.
 
대우조선해양이 보유하고 있던 망갈리아조선소 지분은 51%다. 지난 1997년 루마니아 국영조선소 2MMS(2 Mai Mangalia Shipyard)와 합작해 설립했다. 인수 4년 만에 루마니아 10대 기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그러나 2008년 세계 금융위기로 인한 수주부진과 생산지연, 손실 누적 등이 발생하며 완전자본잠식에 들어갔다.
 
10일 대우조선해양은 루마니아 자회사 대우·망갈리아중공업을 네덜란드 조선업체 다멘그룹에 매각했다. 사진/대우망갈리아조선소
 
대우조선해양은 보유지분 51%를 전액 손상처리하고, 잠재부실에 대해서도 충당금을 쌓는 등 리스크를 최소화하는 데 주력했다. 또 인력 감축을 통한 경쟁력 강화와 매각, 청산, 수리선 전환 등 구조조정 방안을 모색했다.
 
망갈리아조선소 매각으로 대우조선해양은 옥포조선소를 중심으로 한 경영정상화에 집중할 수 있게 됐다. 대우조선해양은 올해 말까지 달성하기로 한 자구안 누계목표액 2조7700억원 가운데 2조4800억원을 이행했다. 오는 2020년까지 전체 자구계획 목표액은 5조9000억원이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망갈리아조선소 매각으로 자회사 지원에 대한 부담이 없어져 재무구조가 더욱 단단해질 것"이라며 "매각 대금으로 인한 수익성 개선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상윤 기자 newma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윤

따끈따끈하고 깊이 있는 신상 뉴스 찾아요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