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4000억원 규모 후순위채권 발행
BIS비율, 6월말 대비 40bp 상승 전망
입력 : 2019-09-06 14:16:05 수정 : 2019-09-06 14:16:05
[뉴스토마토 백아란 기자] 우리금융지주(316140)는 6일 총 4000억원규모의 원화 후순위채권(조건부자본증권)을 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채권은 8년물 1000억원과 10년물 3000억원이 동시에 발행됐다. 발행금리는 만기 8년물 2.13%, 만기 10년물 2.20%로 지난 4일 금융투자협회에서 고시한 국고채 금리에 스프레드를 더해 결정됐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지난 7월 발행한 신종자본증권 5000억을 포함하면 BIS비율은 6월말 대비 약 40bp가량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미중 무역분쟁, 일본의 수출규제 등 대내외 불확실성에 충분히 대비할 수 있도록 손실흡수 능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백아란기자
 
백아란 기자 alive02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아란

볼만한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