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북측에 추가 조사 요구…필요시 공동조사 요청"
"북측 통지문과 우리측 첩보 판단 차이…사실관계 규명키로"
입력 : 2020-09-26 11:18:57 수정 : 2020-09-26 11:18:57
[뉴스토마토 최서윤 기자] 청와대는 26일 '공무원 피격사건'과 관련해 북측에 추가 조사를 요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필요하면 공동조사도 요청할 방침이다.
 
청와대는 전날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고 "북측에서 온 통지문에서 밝힌 사건 경과와 우리측 첩보 판단에 차이가 있기 때문에 계속 조사해서 사실관계를 규명해 나가기로 했다"며 이같이 결정했다고 전했다.
 
청와대는 "이와 같은 사태가 재발되지 않도록 서해에서의 감시 및 경계태세를 더욱 강화하는 조치를 시급히 취해 나가기로 했다"고 강조했다. 
 
피격 공무원이 탑승했던 어업지도선 무궁화 10호가 26일 오전 인천 옹진군 연평도 부근 해상에서 귀항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서윤 기자 sabiduri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