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산업생산 0.9%↓..3개월만에 감소
설비투자 4.4% 감소, 소비 3.0% 증가
입력 : 2020-09-29 08:19:45 수정 : 2020-09-29 08:19:45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코로나19 재확산 여파로 지난달 산업생산은 전월대비 0.9% 감소했다. 같은 기간 설비투자는 4.4% 줄었고, 소비는 3.0% 증가했다.
 
통계청이 29일 발표한 '2020년 8월 산업활동동향'에 따르면 올해 8월 산업생산은 전월보다 0.9% 감소해 3개월 만에 감소세로 돌아섰다.
 
광공업생산과 서비스업생산은 각각 0.7%, 1.0% 감소했다. 광공업생산은 수출이 줄면서 자동차 생산이 4.1% 감소했고, 서비스업도 숙박·음식업생산이 전월보다 7.9% 감소하며 전체 생산 하락에 영향을 미쳤다.
 
설비투자는 전달보다 4.4% 감소하며 2개월 연속 감소세를 이어갔다. 건설기성도 같은 기간 7.1% 감소했다.
 
반면 소비를 나타내는 소매판매는 전월보다 3.0% 증가하며 한 달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경기지표인 경기동행지수 순환변동치와 선행지수순환변동치는 각각 0.4포인트, 0.6포인트 상승하며 3개월 연속 상승했다.
 
지난달 국내 산업생산은 전월보다 0.9% 감소했다. 사진은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생산라인. 사진/뉴시스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정부세종청사를 출입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