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당진장학회에 10년간 50억원 출연키로
김홍장 당진시장 "교육행정 추진에 밀알될 것" 감사
안동일 사장 "미래 위한 가장 중요한 투자는 교육"
입력 : 2019-10-24 10:47:39 수정 : 2019-10-24 10:47:39
[뉴스토마토 최서윤 기자] 현대제철이 당진지역 교육환경 발전을 위해 10년간 50억원의 장학금을 출연키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현대제철은 전날 당진장학회와 이같은 내용의 협약을 맺었다. 오는 2020년부터 향후 10년간 매년 5억원의 장학금을 지정 기탁하게 된다. 학생들에게 안정적인 교육환경을 조성해주고 나아가 꿈을 심어준다는 의미에서 ‘현대제철 드림(Dream) 장학금’으로 이름도 정했다.
 
현대제철은 23일 당진장학회와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50억원의 장학금을 출연하는 협약식을 체결했다. 당진장학회 이사장인 김홍장 당진시장과 안동일 사장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제철
 
당진시청에서 진행한 기탁 협약식은 안동일 사장과 당진장학회 이사장인 김홍장 당진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김 시장은 “당진은 자녀교육 걱정이 없는 교육특구가 될 수 있도록 시정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장기적인 관점에서 교육행정을 추진하는 데 있어 현대제철의 장학금이 밀알이 될 것”이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안동일 사장은 “미래를 위한 가장 중요한 투자는 교육이라는 생각으로 장학기금을 조성하기로 했다”며 “당진지역 학생들이 미래경쟁력을 갖춰나가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현대제철은 이번 장학금 기탁에 앞서 지난 2010년부터 제철소 건설과 가동 과정에서 보여준 지역사회의 성원에 대한 보답으로 장학금을 전달해왔다. 이밖에도 직원들이 주축이 된 일일특강, 공학교실, 야학, 진로탐험 등 지역사회 청소년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기부활동을 펼쳐왔다.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사진/뉴시스

 
최서윤 기자 sabiduri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서윤

산업1부. 정유·화학, 중공업, 해운·철강업계를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