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러화, 혼조세…우려 속 FOMC 주목
입력 : 2021-01-26 01:31:56 수정 : 2021-01-26 01:31:56
[뉴스토마토 우연수 기자] 연방준비제도(Fed·연준) 통화정책 회의를 앞두고 달러화 가치가 혼조세를 보이고 있다. 
 
25일(현지시간) 오전 9시 현재 뉴욕 외환시장에서 달러화는 전장보다 0.070엔(0.07%) 하락한 103.760엔을 기록했다.
 
글로벌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는 여전하지만 몸 사리기 장세가 진행되고 있다. 연준은 26일(현지시간)부터 새해 첫번째이자 바이든 정부 출범 이후 첫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를 앞두고 있다. 
 
이번 FOMC는 26~27일 이틀간 진행되며 한국에서는 28일 새벽에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시장은 연준이 기존의 통화정책 방향을 고수할 것으로 점치면서도 양적완화의 긴축 여부에 주목하고 있다. 최근 인플레이션 기대치가 치솟는 등 경기회복세가 가팔라지고 있어 테이퍼링이 당초 전망보다 빨리 실시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기 때문이다.
 
 
제롬 파월 미 연방준비제도 의장의 모습. 사진/뉴시스
 
우연수 기자 coincidenc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우연수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